추적 사건25시

제주 민속자연사박물관, 남방큰돌고래 테마로 한 포토존 조성·운영

페이지 정보

작성자편집국 작성일 20-11-13 16:32

본문


제주 민속자연사박물관, 남방큰돌고래 테마로 한 포토존 조성·운영

- “민속자연사박물관에서 남방큰돌고래와의 추억 만드세요” -

제주특별자치도 민속자연사박물관(관장 노정래)은 지난 11일부터 민속자연사박물관 제주바다전시관 앞에 남방큰돌고래를 테마로 한 새로운 포토존을 조성·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f4cdd923aef03494d0d8dd75d76ce9b0_1605252725_254.jpg

이번에 조성된 포토존은 자연에 순응하며 행복하게 살아가는 남방큰돌고래를 주제로 기획됐다.

남방큰돌고래는 전 세계적으로 제주에 가장 많이 서식하는 종으로 제주 사투리로 제주서남부에서는 ‘수애기’, 동북부지역에서는 ‘곰새기’라고 불렸다.

하지만, 최근 제주 연안에 남방큰돌고래 100여 마리가 서식하는 등 개체수가 급감하면서 국내·외적으로 보호대상 해양생물로 지정되고 있는 실정이다.

민속자연사박물관은 이번 남방큰돌고래 포토존을 통해 도민과 관광객들에게 해양쓰레기 등으로 위협받고 있는 해양생물 보호의 중요성을 전달하고, 제주의 청정바다를 지키기 위한 노력들을 적극 홍보할 방침이다.

노정래 민속자연사박물관장은 “민속자연사박물관은 지난 10월 13일부터 제한적 재개관해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하면서 운영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관람객에게 다양한 볼거리 제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추적사건25시 최정진 기자

Total 842건 1 페이지

카테고리

카테고리
 헤드라인
 사건사고
 특별취재
 주요사건
 사설칼럼
문화뉴스
 지방자치
 포토뉴스
 시사종합
 국회소식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