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적 사건25시

무안군, 망운면 탄도해역에 ‘인공어초 420개’ 투하

페이지 정보

작성자편집국 작성일 20-11-19 18:57

본문


무안군, 망운면 탄도해역에 ‘인공어초 420개’ 투하

- 패조류 서식환경 개선하여 수산자원 증대 기여 -

무안군(군수 김산)은 지난 9월과 11월 두차례에 걸쳐 망운면 탄도해역에 방사형 인공어초 420개를 투하했다고 밝혔다.

395e58af003742388c15f2df8053e4f0_1605779863_4136.jpg

어초가 투하된 탄도해역은 수심 6~10m 해역으로 바지락, 굴, 감태 등이 서식하고 있으며, 2017년 인공어초 적지조사 결과 패조류형 해역으로 판정된 바 있다.

이번에 투하된 방사형 인공어초는 2.45×2.45×2.0m규격의 패조류용 인공어초로써 단지 조성으로 인해 패조류와 어류 등의 자연산란장과 은신처를 제공해 지속적인 수산자원 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군 관계자는 “인공어초 어장이 남획과 폐어구 투기 등으로 어장으로써 기능이 저하되지 않도록 사후 유지관리에 최선을 다하고 어업인들이 자율적으로 수산자원을 관리할 수 있도록 계도해 나갈 방침이다”고 말했다.

추적사건25시 유규상 기자

Total 1,669건 1 페이지

카테고리

카테고리
 헤드라인
 사건사고
 특별취재
 주요사건
 사설칼럼
 문화뉴스
 지방자치
포토뉴스
 시사종합
 국회소식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