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적 사건25시

북한군도 대남방송

페이지 정보

작성자권병찬 작성일 15-08-18 06:11

본문

북한군도 대남방송  <?xml:namespace prefix = o ns = "urn:schemas-microsoft-com:office:office" />


지난 4일 발생한 비무장지대(DMZ) 지뢰도발 사건 이후 우리 군이 대북 확성기 방송을 11년 만에 재개하자 북한군도 일부 최전방 지역에서 확성기 방송을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군 관계자는 17"북한군이 최전방 일부 지역에서 대남 확성기 방송을 재개한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우리 군이 DMZ 지뢰도발에 대한 보복 조치로 지난 10일 대북 확성기 방송을 재개하자 북한도 확성기를 틀어 맞대응에 나선 것이다. 


남북한은 20046월 장성급 군사회담에서 심리전 중단에 합의한 이후 약 11년 동안 확성기 방송 중단 상태를 유지해왔다. 군 관계자는 "우리 군이 대북 확성기 방송을 재개한 상황에서 북의 확성기 방송 재개는 예상된 수순이었다"고 설명했다. 북한군이 확성기 방송을 재개한 정확한 시점은 규명되지 않았지만 우리 군의 대북 확성기 방송 재개 이후 수일 만에 북한군도 확성기를 가동한 것으로 군은 보고 있다.

usja.jpg  


당초 북한군의 확성기 방송은 동부전선 지역에서 재개된 것으로 알려졌지만 서부전선과 중부전선 일부 지역에서도 북한군 확성기 방송이 포착됐다. 북한군의 확성기 방송은 주로 대남 비방과 체제 선전 내용을 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군 관계자는 "북한군의 확성기 방송은 남측을 겨냥한 것이라기보다는 북한군 장병들이 우리 군의 대북 확성기 방송을 듣지 못하게 방해하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북한군은 한미 양국 군이 이날 연합훈련인 을지프리덤가디언(UFG) 훈련을 시작한 데 대응해 일선 부대에 특별경계 강화 지침도 하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별경계 강화 기간은 이달 1428일로, UFG 연습 기간인 1728일과 겹친다. 북한군은 과거에도 UFG 훈련에 대응해 특별경계 강화 지침을 내려 대비 태세 수위를 높였다. 이런 가운데 북한군 수뇌부인 리영길 총참모장과 김영철 정찰총국장이 최근 광복 70주년 기념 중앙보고대회와 금수산태양궁전에 나란히 불참한 사실도 주목을 받고 있다. 이에 대해 군 관계자는 "리영길과 김영철은 북한군 대비 태세를 강화에 따라 현장 상황을 지휘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관측했다.

권병찬 기자

Total 3,478건 124 페이지

카테고리

카테고리
 문화뉴스
 헤드라인
 사건사고
 사설칼럼
 특별취재
 포토뉴스
 주요사건
시사종합
 지방자치
 국회소식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