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적 사건25시

페루 타크나주지사 일행, 경주시 물 정화 기술 견학

페이지 정보

작성자양동주기자 작성일 20-01-17 22:56

본문

페루 타크나주지사 일행경주시 물 정화 기술 견

1ba646618bcf0cbb197fd0f392c96c3b_1579269371_9002.jpg

 경주시 물 정화 기술 견학 및 역사문화도시 벤치마킹 위해 주지사 일행 방


페루 후안 톤코니 키스페(Juan Tonconi Quispe) 타크나주지사 일행이 16일부터 이틀간 경주시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단은 타크나 주지사주의원주 수도국장 등으로 구성됐으며페루 타크나지역 상하수도 정화사업 추진에 따라 경주시의 우수 물 정화기술 도입 검토를 위해 기술을 견학했다.

 

타크나 주지사 일행은 16일 에코물센터 및 산내면 대현2리 GJ-R 시범시설 등을 견학했으며, 17일에는 주낙영 경주시장을 예방했다또한 황룡사역사문화관 및 신라왕경 조성사업 등 천년역사 문화를 소개받고 벤치마킹했다.

 

타크나 주지사 일행은 경주시 물 정화 기술 뿐 만 아니라 경주의 역사문화도시 탐방에도 큰 관심을 가졌으며방문기간 동안 경주의 수려한 문화유산을 탐방했다.

 

타크나주는 28개 주의 하나로 페루 최남단에 위치하고 있다주도는 타크나 시이며인구는 약 36만 명이다극심한 가뭄으로 타크나시의 물 부족 현상은 심각한 수준이다.

 

페루 타크나주지사는 주낙영 경주시장을 만난 자리에서 페루 타크나주 상하수도시설 건립 및 도시계획에 대한 협정서 체결 요청했다이에 경주시와 페루 타크나주는 경주시 물 정화 기술의 페루 타크나주 상하수도시설 적용 협의와 경주시의 도시계획문화관광 사업에 관한 벤치마킹 등이 담긴 내용의 협정서를 체결했다.

 

후안 톤코니 키스페 타크나주지사는 타크나주는 상업지구이면서 많은 관광객이 찾고 있으나 상하수도 인프라가 구축되어 있지 않아 깨끗한 상수 보급과 하수 처리 등 물 문제 해결이 가장 시급하며타크나주 내 오염된 호수 등 물 문제 해결을 위해 한국을 방문했다, “경주시에서 좋은 기술을 제안해 도움을 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페루 타크나주 상하수도 정화사업 추진의 일환으로 타크나 주지사 일행이 경주시를 방문한 것에 대해 깊이 감사드리며이번 사업추진을 계기로 남미지역 진출을 기대해 본다며 현재 경주시는 해외사업 수출에 주력하고 있으며올해 상반기에 베트남 선하그룹에 시범시설 납품을 시작으로 해외 물 정화 기술 보급 확대에 나선다고 말했다.

 

한편경주시는 해외사업 수출에 주력하고 있으며올해 상반기에 베트남 선하그룹에 시범시설 납품을 시작으로 해외 물 정화 기술 보급 확대에 나서며베트남 시범시설 납품 건을 통해 2,500만 원 정도의 수익 창출이 예상된다

Total 1,138건 130 페이지

카테고리

카테고리
 문화뉴스
 헤드라인
 사건사고
 사설칼럼
 특별취재
 포토뉴스
 주요사건
 시사종합
지방자치
 국회소식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