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적 사건25시

문화재청, 지진여파 중요 문화재 안전점검 착수

페이지 정보

작성자문화팀 작성일 17-11-16 11:23

본문

문화재청, 지진여파 중요 문화재 안전점검 착수

문화재청은 경북 포항에서 일어난 규모 5.4의 지진으로 인한 문화재 피해 상황을 점검 중이라고 16일 밝혔다. 국립문화재연구소와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는 경주에 있는 국보와 보물 등 지정문화재를 중심으로 상태를 조사한다. 국보로 지정된 경주 나원리 오층석탑과 경주 정혜사지 십삼층석탑을 비롯해 경주 율동 마애여래삼존입상, 옥산서원, 독락당 등 16건이 중점 점검 대상이다.

migh.jpg  

연구소는 경주 남산에 있는 용장사곡 삼층석탑, 용장계 지곡 제3사지 삼층석탑, 창림사지 삼층석탑 등의 현황도 파악한다. 아울러 첨성대와 불국사 다보탑 등 중요 문화재는 다시 한 번 실측 조사를 시행한다. 문화재돌봄사업단은 지진으로 피해를 본 경주 양동마을 등지에서 상황을 조사하고 보수 작업을 진행한다. 문화재청 관계자는 "지자체, 대한불교조계종과 협력해 문화재 피해 사례가 있는지 확인하겠다"고 말했다.

추적사건25시 문화팀

Total 1,398건 132 페이지

카테고리

카테고리
 헤드라인
 사건사고
 특별취재
 주요사건
 칼럼/논고/사설
문화뉴스
 지방자치
 포토뉴스
 시사종합
 국회소식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