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적 사건25시

尹 대통령, 국민 안전 위해 중앙정부·지자체·군 최선을 다해야

페이지 정보

작성자추적사건25시 작성일 22-08-10 23:00

본문

             尹 대통령, 국민 안전 위해 중앙정부·지자체·군 최선을 다해야

  a702b608de761f24c239b5cf249a0c38_1660139930_4721.jpg

 

[추적사건25시 엄대진 대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10생활이 어려운 분들, 몸이 불편한 분들이 자연재해에 더욱 취약할 수밖에 없다이들이 안전해야 대한민국이 안전한 것이라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 중앙재난안전상황실에서 열린 폭우 피해 상황 점검회의모두발언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윤 대통령은 계속 폭우 예보가 이어지는 상황에서 제일 중요한 것은 2차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막아야 된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내각은 자치단체와 적극 협력해서 복구 상황을 실시간 확인하고, 지자체가 필요로 하는 예산과 인력을 신속하게 지원해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아울러 지자체와 적극 협력해 이번 폭우에 피해를 입고도 손을 쓰지 못하고 있는 취약계층이 없는지 세심하게 살피고, 이분들이 일상에 신속하게 회복할 수 있도록 잘 살펴 주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윤 대통령은 이번 폭우는 기상 관측 이래 115년 만의 최대 폭우로, 분명히 기상이변인 것은 맞다그러나 더 이상 이런 기상이변은 이변이라고 할 수 없다. 언제든지 최대, 최고치를 기록할 수 있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과거 사례에 비춰서 대응해서는 안 된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예상보다 더 최악을 염두에 두고 대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국민의 안전에 대해서 국가는 무한 책임을 지는 것이라며 이 점을 모든 공직자께서 꼭 알고 계셔야 할 것 같다고 주문했다.

윤 대통령은 마무리 발언에서는 재난을 극복해 나가는 데는 국민 여러분 모두의 협조가 중요하다모든 공직자들이 긴장의 끈을 놓지 말고 미리미리 상황을 예측하고, 정확한 예상을 근거로 필요한 준비에 만전을 기해야 피해를 줄일 수 있다고 밝혔다.

이와함께 당분간 산발적인 특정지역에 대한 집중호우가 많은 피해를 줄 것으로 예상이 되는 만큼 관계기관 모두 긴장의 끈을 놓지 말고 중앙정부·지자체·군 등이 힘을 합쳐 국민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해야한다고 거듭 당부했다. <자료출처=정책브리핑 www.korea.kr>

 

 


Total 2,582건 281 페이지

카테고리

카테고리
헤드라인
 사건사고
 특별취재
 주요사건
 칼럼/논고/사설
 문화뉴스
 지방자치
 포토뉴스
 시사종합
 국회소식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