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적 사건25시

강원도, 제11호 태풍 「힌남노」 피해예방 총력 대응 지속

페이지 정보

작성자편집국 작성일 22-09-05 18:13

본문


강원도, 제11호 태풍 「힌남노」 피해예방 총력 대응 지속

제 11호 태풍 「힌남노」 관련 도내 기상현황은 9월 5일 03시 부로 철원과 화천, 13시 30분 부로 속초·고성·양양, 15시 부로 춘천·홍천·양구·인제에 호우주의보가 발효되었으며, 5일 05시부로 철원과 화천을 제외한 도내 전 지역에 태풍 예비특보(9월 6일 00시~06시) 발표된 상황이다.

태풍은 6일 밤(18시~24시)까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며 이 기간 도내 총강수량은 100~300mm에 이를 전망이다.

국지적으로 영서는 시간당 50mm의 강한 비가 15~20m/s의 강풍과, 영동은 시간당 50~100mm의 강한 비가 30~40m/s의 강풍과 동반될 수 있다.

강원도는 제11호 태풍 「힌남노」 북상에 따라 9. 4일 17시부터 재난안전대책본부를 2단계로 격상, 총력 대응 태세를 지속하고 있다.

ca4653790657f5abb1354d81bd8875bc_1662369206_2725.jpg

도 본청 40명 시군 547명의 공무원이 비상 근무를 실시, 강수량·태풍상황을 실시간 추적관찰하고 취약지약 예찰·사전조치 및 대도민 홍보활동을 추진 중이다.

도민에 대한 주요 홍보실적은 재난안전문자 발송 22회, SMS 발송 8,788명, 마을방송 18회, 재해문자 전광판 78개소, TV자막방송 52개소 등이 있다.

특히 올해 산불피해와 수해를 입어 2차 피해가 우려되는 홍천과 횡성, 영동지역에는 현장상황관리관(3팀 7명)을 파견하여 협조체계를 공고히 하였다.

각 시군도 자체 비상대비 태세를 가동하고 도와 협조하여, 피해예방활동에 힘쓰고 있으며 단체장 이하 간부공무원들이 솔선하여 현장점검에 나서 시장·군수가 58개소, 부단체장이 31개소 현장을 점검하는 등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한편, 힌남노와 관련 도내 국립공원 탐방로 4개소(설악산, 오대산, 치악산, 태백산), 일반도로 2개소(고성 거진1리 해안도로, 인제 북면 용대리 미시령옛길), 하상도로 1개소(양구 동면 덕곡교), 세월교 1개소(속초 도문동 1624-4), 둔치 주차장 5개소(홍천1, 평창2, 정선2) 통제가 이루어지고 있으며, 여객선 2개 항로가 휴항되었다.

강원도 재난안전대책본부는 5일 19시 국무총리 주재 범정부 대책회의에 행정부지사가 참석하여 비상 상황이 종료될 때까지 호흡을 맞춰 대처해 나갈 계획이며, “도민들께서는 태풍이 종료될 때까지 기상상황 수시 확인 및 공유, 위험지역 사전 대피 및 대피 준비, 외출 자제 및 어르신 안부 확인 등 국민행동요령을 준수하여 주시기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Total 3,108건 5 페이지

카테고리

카테고리
 헤드라인
 사건사고
 특별취재
 주요사건
 칼럼/논고/사설
 문화뉴스
지방자치
 포토뉴스
 시사종합
 국회소식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