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적 사건25시

제주특별자치도-㈜메타씨앤아이-제주대, 28일 반도체산업 발전위한 업무협약 체결

페이지 정보

작성자편집국 작성일 22-09-28 22:27

본문


제주특별자치도-㈜메타씨앤아이-제주대, 28일 반도체산업 발전위한 업무협약 체결

- 수도권 소재 반도체 설계 강소기업 R&D센터 설립… 인력양성‘맞손’-

제주특별자치도가 반도체 생태계 조성과 전문인력 양성을 위해 산·관·학·연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반도체산업 전초기지 조성에 속도를 내고 있다.

제주도는 28일 도청 본관 2층 백록홀에서 수도권 소재 시스템 반도체 강소기업 ㈜메타씨앤아이(대표 정민철), 제주대학교(총장 김일환)와 함께 제주의 반도체산업 분야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5ee2ea8c7eb3a074aca9cfee52d44ce1_1664371559_4919.jpg

이번 협약에 따라 제주도는 ㈜메타씨앤아이가 향후 연구개발(R&D)센터 제주 설립 등 반도체산업에 대한 투자와 지역인재 채용을 원활히 할 수 있도록 행정·재정적으로 지원할 방침이다.

㈜메타씨앤아이는 본사 이전과 함께 R&D센터 설립과 도민 고용 등 반도체 분야 사업 협력을 제주도와 함께 도모한다.

특히 반도체 분야 인재의 현장실습 및 장학 지원을 통해 제주의 반도체 인재 육성에 힘쓸 계획이다.

제주대학교는 ㈜메타씨앤아이와 제주지역 반도체 인재 공동 육성을 위해 반도체 분야 교육과정 개설과 교육 지원을 맡는다.

㈜메타씨앤아이는 2018년에 설립된 수도권 소재 시스템 반도체 강소기업으로, 주로 스마트폰 디스플레이에 사용되는 반도체 칩 설계 전문 팹리스(Fabless) 기업이다.

팹리스란 반도체를 만드는 생산공장 없이 반도체 설계를 전문적으로 하는 산업이다.

최근 반도체는 5세대 이동통신(5G),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자율주행차, 가상현실플랫폼(메타버스) 등 4차 산업혁명 기술의 핵심부품으로 수요가 급증하는 추세다.

데이터를 저장하는 메모리 반도체보다 연산·제어 등 정보처리 기능을 지닌 시스템 반도체는 세계 반도체 시장의 75%를 차지하고 있다. 현재 제주지역 수출 1위 기업은 메모리 반도체 팹리스 기업이다.

제주도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함과 동시에 도내 반도체 생태계 조성에 시너지 효과를 내기를 기대하고 있다.

제주도는 앞으로 청정자연을 보전하고 고부가가치 산업을 육성할 수 있도록 지역경제의 체질을 바꾸면서 관련 기업들이 클러스터를 형성하고 새로운 생태계를 조성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한편, 이날 협약에는 오영훈 제주도지사, 정민철 ㈜메타씨앤아이 대표와 김일환 제주대학교 총장 등이 참석했다.

오영훈 지사는 “제주 지역내총생산(GRDP)에서 제조업 비중이 4%에 불과한데, 제조업이 취약하다는 것은 좋은 일자리가 없다는 것”이라며 “앞으로 제조업이 2배 이상 성장하도록 전략을 수립하고, 고부가가치 산업을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오 지사는 “특히 중요한 것은 인재양성”이라고 강조하며, “앞으로 상장기업 육성·유치와 관련해 미래 혁신을 선도하는 산업을 뒷받침할 혁신 인재양성에 협력을 강화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추적사건25시 최정진 기자

Total 3,108건 1 페이지

카테고리

카테고리
 헤드라인
 사건사고
 특별취재
 주요사건
 칼럼/논고/사설
 문화뉴스
지방자치
 포토뉴스
 시사종합
 국회소식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