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적 사건25시

올해 울산광역시명장 4명 선정

페이지 정보

작성자서용덕기자 작성일 22-12-05 13:52

본문

울산광역시명장 증서와 기술장려금 전달

f7a43a3046067c41c8f4703a66588a68_1670215914_564.jpg

김두겸 울산시장은 125일 오후 430분 시장실에서 2022년 울산광역시명장으로 선정된 4명에게 명장 증서와 기술장려금을 전달하는 축하의 자리를 가졌다.

올해 명장 선정자는 선박건조 부문 이영신(현대중공업), 용접 부문 허원석(현대미포조선), 주조 부문 김진국(현대중공업), 전기 부문 백종선(현대일렉트릭) 등 총 4명이다.

명장에게는 증서와 함께 기술장려금 1,000만 원(5년간 매년 200만 원)이 지급되며, 오는 1227울산광역시명장 명예의 전당에 등재된다.

이번 울산광역시명장은 지난 9월 공고를 통해 접수된 19명을 대상으로 대한민국명장 등으로 구성된 심사위원(13)의 서류·면접심사와 현장실사를 거쳐, 1111일에 열린 최종 심사위원회를 통해 선정됐다.

김두겸 시장은 민선8기에서 숙련기술인 예우를 위해 기술장려금을 기존 500만원에서 1,000만원으로 상향했다.”올해 선정된 명장분들은 산업현장에 꼭 필요한 훌륭한 인재들이며, 울산이 산업수도로 널리 알려질 수 있었던 것도 여기 계신 분들의 숨은 노력의 결과다.”라고 말했다.

한편, 울산광역시명장 제도는 2015년을 시작으로 지역 숙련기술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높이고 숙련기술인의 지위 향상을 위해 마련된 숙련기술장려사업이다. 올해 4명을 더해 총 33명이 울산광역시명장으로 선정됐다.


주요사건

주요사건

지방자치

Total 3,187건 1 페이지

주요사건

주요사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