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적 사건25시

강준현 의원, 수도권이 전체 근로소득 60% 점유... 서울 상위 10%가 전체의 10분의 1 차지

페이지 정보

작성자편집국 작성일 22-11-21 14:45

본문


[추적사건25시 유규상 기자]

강준현 의원, 수도권이 전체 근로소득 60% 점유... 서울 상위 10%가 전체의 10분의 1 차지

- 2020년 근로소득자료 분석 결과, 수도권 소득 집중 현상 심각 -

- 지방지역으로의 기업 유치 등 지역 균형발전 위한 강력한 정책 지원 필요 -

d848da1c21a0727766a3b2099efc16f5_1669009481_4782.jpg

서울·경기·인천 등 수도권이 전체 근로소득의 60%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강준현 의원(더불어민주당, 세종을)이 국세청에서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2020년 수도권 근로자 1천134만8천명이 벌어들인 근로소득은 총 453조원이었다.

전체 근로소득(746조3천억원) 대비 60.7%에 해당하는 금액이다. 서울(592만6천명)이 247조2천억원(비중 33.1%), 경기(452만1천명)가 174조원(23.3%), 인천(90만1천명)이 31조7천억원(4.2%)이었다.

3년 전과 비교하면 수도권 근로소득 점유율은 2017년 60.4%에서 소폭 올랐다.

인구 비중이 같은 기간 58.5%에서 58.2%로 낮아지는 사이 수도권의 소득 비중은 더 높아진 것이다

 지역별 근로소득 상위 10%로 놓고 봐도 수도권 소득 집중 현상은 두드러졌다. 2020년 서울 상위 10%에 해당하는 59만3천명이 번 근로소득은 전체 소득의 10.9%에 해당하는 81조7천억원이었다.

경기 상위 10%인 45만2천명의 소득은 55조2천억원(7.4%)이었다.

서울 상위 10%와 경기 상위 10%의 총소득은 각각 경남(105만5천명·38조3천억원), 부산(103만6천명·35조3천억원), 경북(83만5천명·31조3천억원) 등 다른 15개 시·도의 총소득을 웃돈다.

서울 상위 10%의 1인당 평균 근로소득은 1억3천800만원으로 17개 시도 상위 10% 가운데 가장 많았다.

경기 상위 10%의 평균 소득은 1억2천200만원이었다. 강준현 의원은 "상위 근로소득자를 포함한 근로소득의 수도권 집중 현상은 대기업을 비롯한 주요 기업이 수도권에 집중된 것에 기인한다"라며 "지방소멸의 위기를 막기 위해서라도 지방지역으로의 기업 유치 등 지역 균형발전을 위한 강력한 정책적 지원이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d848da1c21a0727766a3b2099efc16f5_1669009520_8995.jpg

Total 5,450건 1 페이지

카테고리

카테고리
 헤드라인
 사건사고
 특별취재
 주요사건
 칼럼/논고/사설
 문화뉴스
 지방자치
 포토뉴스
 시사종합
국회소식

최신뉴스